logo

한국어

한알회

'말갈(靺鞨)'이라는 용어에서 '말갈'의 현재 중국어 발음은 'mohe', '모허'이다. 그런데 고구려의 민족 구성원으로 알려지고 있는 '맥족(貊族)'이라는 말에서의 '()'의 중국어 발음이 바로 'mo'이다.

 

그리고 중국 고대 문헌에서 '맥족'과 같은 의미로서 사용되어온("又作貊亦称獩貉") 학족(貉族)'()'에 대한 중국어 발음이 바로 'he'이다. 이러한 사실에 비추어 추론해보면, '말갈(靺鞨, mohe)'이라는 용어는 정확하게 '(, mo)''(, he)'이라는 단어로부터 기원되었다는 점을 알 수 있다.

 

'물길족'이라는 명칭에 대하여 살펴보면, '물길(勿吉)'의 중국어 발음인 '우지, wuji' 우리 민족의 역사에 나오는 나라인 '옥저(沃沮)'의 중국어 발음인 '워쥐, woju' 유사하다.

 

실제 중국 측 관련 자료를 분석하면 '물길'이라는 명칭이 '옥저'로부터 기원했다 설명되어 있다("勿吉族, 秦以前的居就, 秦漢之際的沃沮....."). 그리고 읍루족에 대해서도 압록강의 옛 별칭이 읍루강이었던 점에 비추어 보면, 이 역시 우리와 밀접한 관련을 맺고 있다.-


숙신(肅愼)- 읍루(邑婁)- 물길(勿吉)- 말갈(靺鞨)- 여진(女眞)- 만주(滿洲)족으로 변천

 

중국 베이징 고궁박물원 소장 중흠정만주원류고

 

"여진은 옛 숙신의 나라이고 본래 고구려 주몽의 후예이다 女眞古肅愼國也. 本高麗朱蒙之遺" <남송 서몽신徐夢莘 [삼조북맹회편(三朝北盟會編] 3>

 

<여진女眞>이라는 명칭은 발해를 멸망시킨 거란족이 요나라를 세우면서 고구려 유민과 함께 발해 건국의 중심세력의 하나이었던 말갈족을 일컬었던 말이다.

 

요나라에 복속한 세력을 숙여진, 그렇지 않고 멀리 떨어진 말갈족을 생여진이라고 불렀다. 여진은 만주어로 주센, 주신(Jusen) 이며 몽골에서는 Jurchen으로 부르는 상고시대 배달한민족의 갈래이다.

 

우리 역사서에 자주 나타나는 명칭인 숙신, 식신, 직신과 같은 뜻으로 겨레나 관경을 의미한다. 고조선이나 조선왕조의 '조선''여진' '숙신'은 모두 여진어 'Jusen'에서 나왔음은 학계에 널리 알려진 사실이다.

 

후금()을 세운 청태조 누루하치의 아들인 2대 청태종이 여진족을 만주족으로 개칭했다. 여진족은 원래 숙신으로 불렸고, 읍루(동한시대), 물길(북위시대), 말갈(수 당 시대)등으로 불리웠으나 원류는 동호東胡(퉁구스)로서 고조선 고구려 발해를 구성하는 중요 부족이었다.

 

조선 숙종시절 북애자 선생이 저술한 규원사화에 따르면 배달신시 시대에 중요한 3부족으로서 치우씨는 서남쪽 지나 대륙으로 진출하였고, 신지씨는 북방으로, 고시씨는 동남방으로 각기 진출했다고 하니 송화강 흑룡강 유역의 북만주는 일찌기 신지씨의 후예들로서 우리와 같은 뿌리를 가진 배달민족임은 명확한 사실이다.

 

신라인 김함보의 후손이 금,청을 건국하다.

 

"女眞酋長乃新羅人, 號完顔氏 여진 추장은 신라인으로 호는 완안씨라고 한다." <남송 <홍호>가 기록한 송막기문松漠紀聞>

 

금태조 완안 아골타完顔 阿骨打 <아구다>에 대한 기록이다.

 

금나라를 건국한 아골타와 청나라(후금)을 건국한 누루하치는 모두 신라인 김행의 아들 김함보의 후손이다. 부안김씨는 신라 마의태자의 후손들이다. 아이신지오로 누루하치는 아이신은 <,>이고 지오로는 <겨레,씨족> 이라는 뜻으로 스스로 김씨 임을 표방했다 <만주 원류고>

 

청태조 아이신지오로(愛新覺羅) 누루하치는 만주 건주여진 출신이다. 건주여진은 5부족으로 이루어 졌는데 오늘날 길림성 연변자치주로 알려진 백두산 동쪽을 중심으로 하는 완안부가 그 중심이었다. 여진어로 '완안'은 왕족이라는 뜻인데 스스로 신라왕족의 후예임을 밝힌 것으로 볼수 있다.

 

,청 두왕조는 왕조재건을 꿈꾸던 신라왕조의 만주판이라고 할 수 있다. 신라는 오래전부터 동해안 통로를 따라서 함경도 북만주 지역의 말갈 여진족과 긴밀히 교류를 해왔고 신라가 망한 후에도 자신들을 받아줄 수 있는 여진지역을 선택해서 재기를 도모했다고 보아야 한다.

 

김함보(혹은 김극수)가 여진족 아지고촌에 들어가서 이방인 취급을 받지 않고 쉽게 현지 여자와 결혼하고 동화할수 있는 배경에는 오랫동안 다져진 여진과 신라의 친연성이 있음은 두말할 여지가 없는 것 이다. 신라 왕릉에서 발견되는 북방민족 훈(흉노)족들의 유물인 동복, 기마상이 발견되는 것은 바로 이와같은 이유에서이다.

 

"건륭제 때 완성된 만주원류고(滿洲源流考)라는 역사서에서는 여진족이 숙신에 기원을 두고 있으며, '숙신족'이라는 용어에서의 '()'이라는 글자의 발음이 ''라고 밝히고 있다("北音讀肅爲須, 須朱同韻"). 그리하여 '숙신'은 사실상 '주선'으로 읽혀진다. '()'의 중국어 발음이 'shen', ''이기 때문이다. '숙신''직신(稷愼)'으로도 지칭되고 있는데 '()'의 중국어 발음은 'ji'로서 우리의 '' 발음과 근접한 것을 알 수 있다.

 

우리들이 역사책에서 배웠던 女眞族'女眞''여진'으로 발음해서는 안 된다. '女眞'이라는 명칭 역시 기실 한자어의 음을 빌려 만든 용어로서 당시 중국에서 '朱先', 혹은 '諸申'(이 두 가지 용어 모두 중국어 발음은 '주선'이다)으로도 발음되었다.

 

중국의 연구 분석 자료에 의하면(何光岳이 지은여진원류사(女眞源流史)), 금나라 시기 '여진(女眞)'의 만주어의 발음은 '주선(jusen -만주어로서의 '주선''사람'이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었다)'이었다.

 

한편 '말갈(靺鞨)'이라는 용어에서 '말갈'의 현재 중국어 발음은 'mohe', '모허'이다. 그런데 고구려의 민족 구성원으로 알려지고 있는 '맥족(貊族)'이라는 말에서의 '()'의 중국어 발음이 바로 'mo'이다.

 

그리고 중국 고대 문헌에서 '맥족'과 같은 의미로서 사용되어온("又作貊亦称獩貉") 학족(貉族)'()'에 대한 중국어 발음이 바로 'he'이다. 이러한 사실에 비추어 추론해보면, '말갈(靺鞨, mohe)'이라는 용어는 정확하게 '(, mo)''(, he)'이라는 단어로부터 기원되었다는 점을 알 수 있다.

 

실제로 중국 측의 만주족 관련 자료를 살펴보면<이를테면, 중국의 '전국 문화정보자원 공향 공정(共享工程)'이라는 중국 정부의 관영 사이트에 소개되어 있는 만주족 관련 자료>, "靺鞨, 是貊族同音詞, 是貊族與貉族融合而成的", , "말갈은 맥족의 동음어이며, 맥족과 학족이 융합하여 형성되었다"라고 분명하게 기록되어 있다.

 
또한 '물길족'이라는 명칭에 대하여 살펴보면, '물길(勿吉)'의 중국어 발음인 '우지, wuji'는 우리 민족의 역사에 나오는 나라인 '옥저(沃沮)'의 중국어 발음인 '워쥐, woju'와 유사하다.

 

실제 중국 측 관련 자료를 분석하면 '물길'이라는 명칭이 '옥저'로부터 기원했다고 설명되어 있다("勿吉族, 秦以前的居就, 秦漢之際的沃沮....."). 그리고 읍루족에 대해서도 압록강의 옛 별칭이 읍루강이었던 점에 비추어 보면, 이 역시 우리와 밀접한 관련을 맺고 있다.

 

이처럼 만주족을 지칭하는 역대의 모든 명칭은 '조선' 및 우리 민족과 매우 깊은 친연성 및 관련성을 지니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이와 같은 사실을 종합하여 추론해볼 때, 만주족은 우리 한민족과 장기적인 융합 과정을 거쳤고 동시에 최소한 유사하거나 동일한 기원을 지니고 있는 것으로 추론될 수 있다.

 

그리하여 원래 조선족이라는 커다란 대() 민족 범주로부터 우리 한민족과 만주족이 분리되어 각기 발전되었을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간주된다.

 

사실 '조선(朝鮮)'이라는 한자어 자체도 순수한 우리말이 아니고 당시 민족을 지칭하는 명칭의 소리, ()을 한자어를 빌어 표기한 것에 지나지 않기 때문에 '조선'이라는 글자가 정확한 표기라고 보기 어렵다. 오히려 만주족들이 부르는 '주선', 혹은 '태왕사신기'에서 표기한 '주신'이라는 발음이 당시의 원음에 더욱 가까울 가능성이 많다고 추론될 수 있다.

 

신채호 선생도 자신의 저서조선상고사에서 "조선족(朝鮮族)이 분화하여 조선(朝鮮), 선비(鮮卑), 여진(女眞), 몽고(蒙古), 퉁구스 족이 되고, 흉노족이 천산(遷散)하여 돌궐, 헝가리,터어키, 핀란드 등 족()이 되었나니......" 라고 기술함으로써 이러한 관점을 분명히 뒷받침하고 있다.

 

'만주족'이라는 명칭을 처음으로 만든 사람은 청나라 태종 황타이지(皇太極)였다. 그런데 그가 '여진족'이라는 명칭을 버리고 '만주족'이라는 새로운 명칭을 만들 때 중요한 언급을 한다.

 

"我国原有满洲, 往往称为珠申. 夫珠申之号, 乃席北超墨尔根之裔, 实与我国无涉(우리 만주는 자주 주선이라 지칭되었다. 그런데 이 주선이라는 호칭은 '席北超墨尔根'의 후예들을 지칭하는 것으로 우리와 관계가 없다)." 앞에서 말한 바와 같이, 여진(女眞)이라는 호칭에 대한 만주어는 원래 '주선'이다.

 

여기에서 '席北超墨尔根'이란 바로 席北(錫伯)墨尔根部落을 지칭한다.

 

'석백(錫伯)'은 중국어로 'xibo', '시보'로 발음된다. 이 시보족은 "활을 잘 쏘고 가무에 능하다"고 기록되어 있다. 우리 민족에 대한 묘사와 매우 유사하다. 아니 정확하게 일치한다. 더구나 우랄 알타이어족에 속하고 외모도 비슷하며, 현재 중국의 부여현을 비롯한 시베리아와 흑룡강성 주위에 거주하고 있다. 이 시보족이라는 명칭으로부터 시베리아라는 용어도 만들어진 것으로 전해진다." <소준섭 국회 입법조사관 '정명론'>

 

우리는 학교에서 배운 역사상식으로 조선이라는 호칭만 우리 민족을 의미하는 것처럼 배웠다. 그러나 여진과 조선은 'Jusen' 에서 갈라진 한자표기만 다른 같은 뜻을 가지고 있다.

 

여진은 우리 한민족과 전혀 다른 오랑캐 종족이 아니라 민족의 뿌리를 공유하는 고대 배달민족의 한 갈래이다. 일제가 심어 놓은 식민사관과 사대 중화사관에 가려졌던 우리 고대사를 다시 돌아봐야 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 김탁 우리역사바로알기 한뿌리사랑 세계모임 대표]

출처 : 굿모닝충청(http://www.goodmorningcc.com)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서이(徐夷) [2] 관리자 2018.07.28 59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북이(北夷) [1] 관리자 2018.07.22 59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_맥(貊) [4] 관리자 2018.07.02 110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현이(玄夷) 양희춘 2018.05.03 34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남만(南蠻)⑮ 양희춘 2018.05.01 65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서융(西戎)⑭ [7] 양희춘 2018.04.30 138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북적(北狄)⑬ [4] 양희춘 2018.04.29 117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족칭_한(桓) [1] 양희춘 2018.04.27 145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남이(藍夷)⑫ [5] 양희춘 2018.04.26 43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회이(淮夷)⑪ [6] 양희춘 2018.04.25 126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방이(方夷)⑩ [2] 양희춘 2018.04.22 45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황이(黃夷)⑨ [1] 양희춘 2018.04.20 89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조이(鳥夷)⑧ [1] 양희춘 2018.04.19 101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견이(畎夷)⑦ [5] 양희춘 2018.04.18 56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양이(良夷)⑥ [3] 양희춘 2018.04.17 100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우이(嵎夷)⑤ [7] 양희춘 2018.04.16 74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래이(萊夷)④ [5] 양희춘 2018.04.15 101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백이(白夷)③ [3] 양희춘 2018.04.15 64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풍이(風夷)② [6] 양희춘 2018.04.14 171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이(夷)관련 사서자료모음 [3] 양희춘 2018.04.14 50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이칭(異稱)_동이(東夷)① [2] 양희춘 2018.04.13 55
공지 [성씨도움글]오랑캐는 우리민족2 양희춘 2018.04.12 29
공지 [성씨도움글]토템과 성씨 자료 모음 [1] 양희춘 2018.03.18 379
공지 [성씨도움글]강족(羌族)관련자료모음2 [1] 양희춘 2018.02.28 45
공지 [성씨도움글]개천민족_강(羌)족 관련 자료 모음 양희춘 2018.02.27 100
공지 [성씨도움글]민족 근조(根祖) 삼성(三聖)과 삼성전(三聖殿) 양희춘 2018.02.05 32
공지 [성씨도움글]삼성(三聖)의 의미 [1] 양희춘 2018.01.29 33
공지 [성씨도움글]성씨와 문양 양희춘 2018.01.28 224
공지 [성씨도움글]오랑캐(夷이)는 우리민족 양희춘 2018.01.16 58
공지 [성씨도움글]삼신할매 양희춘 2018.01.05 51
공지 [성씨도움글]한민족의 근조 양희춘 2018.01.04 41
공지 [성씨도움글]근조(根祖) 양희춘 2018.01.04 43
공지 [성씨도움글]시조와 본관 양희춘 2018.01.04 66
공지 [성씨도움글]성씨의 기원과 의미 양희춘 2018.01.04 85
313 [성씨자료]양씨_제주도 삼성혈 신화의 형성 관리자 2019.11.21 14
312 [성씨자료]박씨_박혁거세어머니 파소&섭라국 [1] file 관리자 2019.11.19 13
311 [성씨자료]양씨_노합하 file 관리자 2019.11.18 68
310 [성씨자료]양씨_동몽골[펌] 관리자 2019.11.16 3
309 [성씨자료]박씨_박혁거세 선조 추적자료(3) [1] 관리자 2019.11.15 7
308 [성씨자료]배씨(裴氏)_배백촌(裴柏村) 관리자 2019.11.14 9
307 [성씨자료]왕씨_왕건의 할머니 용녀 저민의 [1] 관리자 2019.11.09 9
306 [성씨자료]박씨_박혁거세 선조추적관련자료(2) 관리자 2019.11.06 1
» [성씨자료]말갈과맥&물길과옥저 관리자 2019.11.04 4
304 [성씨자료]한국과몽골[펌] 관리자 2019.11.02 3
303 [성씨자료]양씨_옥저&수성(水城)&해성(海城) 관리자 2019.10.29 6
302 [성씨자료]양씨_양씨세거지(양좌동과 양과동) 관리자 2019.10.26 5
301 [성씨자료]양씨_동옥저와 북옥저 관리자 2019.10.25 9
300 [성씨자료]윤씨_윤자(尹字)와 이부(姨父) 관리자 2019.10.24 5
299 [성씨자료]양씨_량(良)과 나루(국가) 관리자 2019.10.23 8
298 [성씨자료]양씨_양맥(梁貊) 관리자 2019.10.22 25
297 [성씨자료]양모(梁母)_중국 고대 신화 전설의 인물 관리자 2019.10.17 7
296 [성씨자료]책자①_양(梁)씨의 기원 관리자 2019.10.16 16
295 [성씨자료]양씨_“良”자의 어원해석 두 가지 file 관리자 2019.10.13 16
294 [성씨자료]양씨-제주의 차귀신(遮歸神) 관리자 2019.10.09 17